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뉴스홈 > 커뮤니티 > MEDICAL > 상세보기
실시간 키워드
프린트
제목 근거중심의학의 중요성 – 에스트로겐 연구조사 2018-09-07 17:34:22
작성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자는 지난 주부터 근거중심의학의 중요성에 대해서 이야기했다. 매주 수백가지 연구 조사들이 발표되지만 이 모든 조사의 결론들이 유용한 것은 아니고 또 이 결론들이 정확하지도 않다. 연구자가 제대로 관찰을 하지만 전혀 다른 결론을 낼 수 있다. 지난 호에 언급한 CAST 연구조사에서 우리는 이것을 알 수 있다. 심실조기박동(PVC)이 심근경색 환자에게는 나쁜 위험요소로 알려졌지만 반대로 심실조기박동을 약물로 줄이려는 시도는 예상치 않게 환자에게 도움이 되지 않을 뿐더러 오히려 해가 될 수 있다는 것이 연구조사로 판명되었다.


오늘은 여성 호르몬인 에스트로겐(Estrogen)에 대해서 알아보면서 근거중심의학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생각해보기로 하자.

 

독자분들이 아시다시피 에스트로겐은 여성 호르몬이고 매월 배란과 월경을 할 때마다 에스크로겐 수치는 올랐다 내렸다 하고 임신과 모유수유를 할 때에는 지속적으로 올라가 있고 폐경(Menopause)이 되면 에스트로겐 수치는 최하로 떨어진다. 폐경 즈음에 많은 여성들은 자주 피로하고 몸에 열이 나고 땀이 많이 나는 등 갱년기 현상으로 고생하는데 이를 완화하고 치료하기 위해 여러 가지 에스트로겐 성분을 지닌 약들이 나오기 시작했고 에스트로겐은 1980년대 여성환자들에게 절대적으로 인기가 많았던 약품이었다. 에스트로겐은 이미 진행된 폐경기 현상 완화에 많은 효과가 있었고 또 골다공증을 방지하는데 도움이 된다고 확인된 상태였는데 에스트로겐이 심장에 좋을 수 있다는 조사가 나오기 시작했다. 에스토로겐이 심장병, 특히 협심증이나 심근경색 방지에 좋을 수 있다는 아이디어는 여러 가지 과학적인 관찰에서 나온 것이었다. 

 

여기서 에스트로겐이 심장에 좋을 수 있는 이유에 대해서 나열해 보자.
1. 동맥경화나 협심중 또 심근경색은 남자가 여자보다 많은데 그 이유는 에스트로겐 호르몬일수 있다.
2. 여성들의 심장병은 폐경 이후에 많이 올라간다.
3. 에스트로겐은 몸에 좋은 고밀도 콜레스테롤(HDL)을 올려주고 나쁜 저밀도 콜레스테롤(LDL)을 줄여준다.

 

1976년 스파이저 박사(Frank Speizer)에 의해 간호사를 대상으로 한 건강연구조사(Nurses’ Health Study-NHS)가 발족이  되는데 미국 11개주의 30세~55세의 여성 간호사들의 여러 가지 건강상태를 조사하였는데 약 12만명 이상의 간호사들이 설문조사에 참여하였다. 간호사들의 식생활 패턴, 흡연양과 주량 또 에스트로겐 호르몬제 복용에 대해서 연구조사가 이루어졌다. NHS 연구조사의 결과는 생각대로였다. 여성간호사 중에 에스트로겐을 복용한 여성은 심장병이 적게 걸리는 것으로 나왔고 따라서 1990년대에는 폐경시 에스트로겐약을 심장병을 줄이기 위해 복용하는 것이 정석으로 되었다. 하지만 관측연구였던 NHS 연구조사를 더 정확하게 증명하기 위해 시작된 WHI(Women’s Health Initiative)연구 조사에는 정반대로 폐경시 에스트로겐을 복용하면 심장병 예방보다는 심장병 확률을 더 올릴 수 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어떻게 된 일일까? 자세한 연구결과는 에스트로겐이 콜레스테롤 조절에는 도움이 되지만 피의 응고성을 높여서 심근경색을 더 일으킬 수 있다는 것이다. 그러면 왜 NHS와 WHI의 연구조사는 정반대의 결과가 나왔을까? NHS는 관측연구였고 조사한 간호사 중에 에스트로겐 약을 복용한 간호사들은 운동을 더 많이 하고 건강에 더 많이 신경을 쓴 것으로 나타났다. 결국 이 조사는 편향과 혼란요인을 배제하지 못했던 것이고 이와 달리 WHI 조사는 무작위로 조사하여 정확한 과학적인 결과를 얻을 수 있게 된 것이다. 

 

위에 언급한 이 두 가지 연구조사, CAST와 에스트로겐 조사를 통해 근거중심의 의학치료가 왜 중요한지, 또 왜 필요한지를 설명했다. 정확한 연구조사 후 이제 여성들은 웬만해서는 심장보호 이유로 에스트로겐약을 복용할 필요가 없어졌다.


다음 시간부터 상심실 부정맥들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자. <계속>

 


송효섭 심장내과의
University of North Carolina at Chapel Hill 의대 졸업
Dartmouth-Hitchcock Medical Center(일반내과)
Rhode Island Hospital-Brown University(심장내과)
미국심장학회 정회원

 

 

 

 


 

패스워드 패스워드를 입력하세요.
도배방지키
 10398026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추천 소스보기 목록
이전글 : 숨쉬는 한의원의 한방스토리 43 - 가을 감기 (2018-08-31 09:55:49)
다음글 : 숨쉬는 한의원의 한방스토리 44 | 가을 보약 (2018-09-07 17:4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