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석성1만사랑회, 2억원 들여 장애.비장애 학생들이 함께하는 도예공방 지어주다

수업받은 발달장애 학생들이 자립할 수 있도록 취업까지 연계

취재 기사정리 엄상윤(본지 한국후원회 부회장) | 등록일 2018년12월09일 11시5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중증장애인들의 재활을 돕고 있는 (사)석성1만사랑회(이사장 조용근)는 지난 9일 오전, 경기도 수원에서 장애학생과 비장애학생이 함께 도예수업을 받게 될 '석성 나눔의 집 4호점(도예공방)' 기공식을 가졌다.

 

'석성 나눔의 집 4호점'인 도예공방은 석성1만사랑회에서 2억원을 들여, 수원시내에 위치한 중앙기독학교(교목 김요셉 목사)내의 녹지공간에 연면적 211.68 (약64평), 지상2층 규모로 지어져 내년부터 장애학생과 비장애학생의 통합교육장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이번에 지어지는 '석성 나눔의 집 4호점'인 도예공방은 전기가마, 전기물레, 토련기 등이 설치된 작업실과 도자기와 도예작품을 관람할 수 있는 전시실로 운영될 계획이며, 도예수업은 장애, 비장애학생이 함께 수업하는 통합 교육형태로 진행된다.

 

무엇보다 '석성 나눔의 집 4호점'은 장애학생들이 도자기 기술을 배워 자격증을 취득케하여 졸업 이후에도 도예가로서 취업이 가능한 특별 전문인력양성기관으로 자리매김될 것이다.

 

조용근 석성1만사랑회 이사장은 기공식에서 "오늘 기공식을 계기로 그동안 취업이 어려웠던 지적장애 혹은 발달장애 학생들도 정상적인 직업을 가지고 사회 구성원으로서 당당하게 생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참고로, 석성1만사랑회는 2011년에 설립되어  지난 7년동안 중증장애인을 위한 공동생활관이나 공동작업장을 지어주고 있는데, 지난 2014년에는 충남 논산에 1호점을, 2016년에는 경기 용인에 2호점을, 2017년에는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3호점을 지어주었으며, 현재, 국세공무원, 세무사, 회사원, 대학생 등 약 5백여명의 회원들이 가입하여 중증장애인을 위한 나눔과 섬김의 사역들을 지속적으로 실천해오고 있다.

 

문의처 : 석성1만사랑회 사무국 02-3485-8800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교계 미주 한국 세계 선교

현재곡

포토뉴스

화제인물

DONATION

"나를 보내신 이의 뜻을 행하며
그의 일을 온전히 이루는 것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