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잔스크릭한인교회, 이경원 목사 부임예배

김태은 기자 | 등록일 2019년01월10일 10시4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쟌스크릭한인교회는 2019년 1월 6일 새해 첫 주일예배와 함께 이경원 담임목사의 부임 예배를 겸하여 드렸다. 

 

경배와 찬양에 이어 이민우 장로는 “새해 첫 주일 이경원 목사의 부임 예배를 드리게 되어 감사하다”며 “가난한 심령으로 주님만 붙잡고 의지하는 잔스크릭한인교회가 되기”를 기도했다. 

 

이경원 목사는 성도들에게 사모와 두 아이들을 소개한 뒤, 시편 1편 1~6절을 봉독한 후 “복 있는 사람”(시편 1정 1~8)이라는 제목로 말씀을 선포했다.

 

이 목사는 "하나님은 우리에게 복주기를 원하시고, 복된 삶을 살기 원하신다. 하나님과 단절되면 죄가 들어오고 미움, 고통, 불행이 찾아온다. 세상 모든 것을 다 가져도 하나님 없는 삶은 멸망하는 삶이다. 하나님이 함께하시는 요셉의 삶은 형통했고 축복의 통로로 사용되었다. 올 한 해는 복 되시는 하나님 붙잡고, 복된 삶을 살아가는 성도가 되시라"고 설교했다. 

 

계속해서 이 목사는 "복이 있는 자는 여호와의 율법을 따르고 말씀을 주야로 묵상한다."며 "말씀을 멀리하면 신앙의 위기가 찾아오고 하나님과 멀어진다. 2월에 시작하는 말씀 통독 프로그램을 통해 말씀을 주야로 묵상하는 2019년 한 해가 되기를 바란다."고 당부하며 축도로 예배를 마쳤다.

 

쟌스크릭한인교회의 3대 담임목사로 취임한 이경원 목사의 부임 예배는 평상시의 주일예배와 다름없이 조용히 진행되었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교계 미주 한국 세계 선교

현재곡

포토뉴스

화제인물

DONATION

"나를 보내신 이의 뜻을 행하며
그의 일을 온전히 이루는 것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