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임마누엘한인연합감리교회, 신용철 목사 13일 은퇴

임마누엘한인연합감리교회 제공 | 등록일 2019년10월09일 17시31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마리에타 소재 임마누엘한인연합감리교회의 담임 신용철 목사가 만 65세를 맞이하며 은퇴한다. 지난 1991년에 부임하여 28년간 목회한 신 목사는 오는 13일 오후 5시, 임마누엘한인연합감리교회 본당에서 진행되는 은퇴찬하예배를 통해 은퇴할 예정이다.

 

이번에 은퇴하는 신용철 목사는 목원대학교 신학과와 애틀란타 ITC(Interdenominational Theological Center, M.Div, Th.M)를 졸업했다. 신용철 목사는 은퇴 후 선교지 방문과 미국 내의 어려운 미자립교회를 돕는 사역을 계속 해 나갈 계획이다.

 

후임으로는 UMC 북조지아연회를 통해 파송된 이준협 목사가 사역을 이어가게 된다. 이준협 목사는 한국의 감리교신학대학과 신학대학원을 졸업한 뒤, 기독교대한감리회 본부 신문사인 기독교타임즈의 기획부장, 신촌의 대표적 청년공동체인 창천교회 청년부 담당 부목사로 사역했으며, 지난 2014년 도미해 아틀란타한인교회 선교 담당 부목사로 섬겼었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교계 미주 한국 세계 선교

현재곡

포토뉴스

화제인물

DONATION

"나를 보내신 이의 뜻을 행하며
그의 일을 온전히 이루는 것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