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생후 11주 루이 왕자, 영국 성공회 세례받는다

연합뉴스 | 등록일 2018년07월13일 16시27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영국 왕실 업무를 담당하는 켄싱턴 궁은 지난 4월 말 태어난 루이 왕자가 오는 9일 런던 세인트 제임스 공원 내 왕실예배당에서 영국 성공회 세례를 받는다고 8일 밝혔다. 

 

루이 왕자의 세례는 영국 성공회 최고위직인 저스틴 웰비 캔터베리 대주교가 맡는다.


생후 11주가 된 루이 왕자는 윌리엄 왕세손과 아내인 케이트 미들턴 왕세손빈의 차남이자 셋째 자녀다.  지난 4월 23일 오전 11시께 태어난 루이 왕자는 형 조지 왕자와 누나 샬럿 공주에 이어 영국 왕위 계승 서열 5위로, 현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여섯 번째 증손이기도 하다.


세례식을 통해 윌리엄 왕세손 부부와 세 명의 자녀 등 5명의 가족이 처음으로 함께 하는 모습이 대중에게 보일 예정이라고 ITV가 전했다.


통상 세례식은 가족행사인 만큼 윌리엄 왕세손 가족 외에 윌리엄 왕세손의 동생인 해리 왕자와 마클 왕자비, 미들턴 왕세손빈의 여동생인 피파 매슈스와 남동생 제임스 미들턴 등이 참석할 것으로 전해졌다. 

 

해리 왕자와 결혼한 마클 왕자비 역시 결혼에 앞서 같은 장소에서 웰비 대주교로부터 세례를 받았다.  루이 왕자의 형 조지 왕자 역시 이곳에서 세례를 받았지만, 누나인 샬롯 공주의 세례식은 왕실의 샌드링엄 별장 인근의 성 마리 막달레나 교회에서 열렸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교계 미주 한국 세계 선교

현재곡

포토뉴스

화제인물

DONATION

"나를 보내신 이의 뜻을 행하며
그의 일을 온전히 이루는 것 . . ."